사랑한다는 것으로
새의 날개를 꺽어
너의 곁에 두려 하지 말고
가슴에 작은 보금자리를 만들어
종일 지친 날개를
쉬고 다시 날아갈
힘을 줄 수 있어야 하리라


- 서정윤 사랑한다는 것으로

'긁적긁적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:: 다시 춤추면 돼 ::  (0) 2011.08.04
:: 사랑한다는 것으로 ::  (0) 2011.03.30
:: 그 사람 ::  (0) 2011.01.18
:: 느리게 좋아진다 ::  (0) 2010.12.17
:: 취향 테스트 ::  (7) 2008.04.28
:: 좀 늦게 가는 것 ::  (2) 2008.03.26
Posted by 홀릭 트랙백 0 : 댓글 0

댓글을 달아 주세요